로그인 | 회원가입 | 아이디찾기 | 주문조회 | 장바구니 | 이용안내
 
 
         
 
 루이보스 차, 비누
 아기용(유기농)
 미용용
 차 한잔의 쉼터
 아름다운 글과 음악
 
 
 
감사하세요
영루이보스




      감사의 눈으로 바라보세요

      공자가 젊을 때 길을 가다가 좀 이상해 보이는 한 노인을 만났습니다.
      이 노인은 계속 싱글벙글 웃고 심지어 춤을 추며 기뻐했습니다.
      그런데 더 이상한 것은 지나가는 사람들이 그 노인에게
      공손히 인사를 하는 것이었습니다.

      '도대체 어떤 노인이기에 저리도 예의를 다해 인사를 하는 거지?'
      공자는 속으로 중국에서는 나를 모르는 사람이 거의 없고
      또 다들 나를 존경하는데 나를 보고는 인사를 안 하고
      언뜻 보기에 정신 빠진 저 노인에게 다들 인사를 하는 것일까
      이상하게 생각했습니다.

      공자는 노인에게 공손히 절을 한 다음 물었습니다.
      "어르신, 어르신께서는 어떠한 이유로 그렇게 즐거워하시며,
      또 모든 사람으로부터 존경을 받으시는지 배우고 싶습니다."

      그러자 노인이 허허 웃으며 대답했습니다.
      "젊은 양반이 무던히도 배우고 싶어하는구먼. 내가 생을 감사하는 이유는
      첫째, 뱀으로 태어날 수도 있고, 돼지나 개로도 태어날 수 있는데
      사람으로 태어난 것에 대해서 생각할 때 그저 감사하네.
      둘째는 내가 90세가 넘었는데 건강하게 지내니 이 얼마나 감사한 일인가.
      셋째는 이렇게 나이가 많아도 즐겁게 일할 수 있으니
      너무 감사해서 일하다가 쉴 때는 즐거워서 춤도 추는 것이네."

      영상제작 : 동제